와일드 카드 결정전

와일드 카드 결정전을 보셨습니까?
정규 리그 4위인 KT와 정규 리그 5위인 기아와의 대결이 펼쳐진 경기입니다.
10월 13일에 KT의 홈인 수원 경기장에서 경기가 진행이 되었습니다.
KT의 선발 투수는 소형준, 기아의 선발 투수는 모두의 예상을 깨고 놀린이 등판하였습니다.

와일드 카드 경기 내용

1회는 양팀 투수의 피칭이 빛난 이닝였습니다.
소형준은 투구 7개로 경기가 마무리 되었고 놀린은 3자 범퇴로 이닝을 지켜냈습니다.
2회 역시 투수들의 활약으로 이닝이 잘 마무리 되었습니다.
3회부터 변화가 시작되었습니다.
KT 소형준은 기아 타자들을 퍼펙트로 막아냈습니다.
하지만 3회말 놀린이 무너지고 말았습니다.
선두타자가 볼넷을 시작으로 안타 2번을 맞아 점수를 2점을 내줬고 그 이후 수비 실책으로 인해 1점을 더 내줘 3대0의 스코어가 되었습니다.

2022년 와일드 카드 경기

4회는 기아의 반격이 시작되었습니다.
선두 타자의 2루타를 시작으로 추가 안타로 이어져 1점을 만회를 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추가 기회를 살리지 못하고 이닝이 마무리가 됩니다.
5회에도 기아의 공격이 매섭게 이어졌습니다.
선두 타자는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다음 타자들이 안타를 연달아 치고 KT 수비 실책까지 더해져 1점을 추가 득점하면서 3대2까지 추격을 하게 됩니다.
6회는 불펜 투수의 활약으로 두팀 모두 추가 실점없이 이닝을 종료했습니다.

야구 일정 보기

7회초 기아 박찬호의 안타에 이은 도루 성공으로 실점 위기에 놓인 KT였지만 김민수의 호투로 이닝을 잘 마무리 하였습니다.
8회는 KT의 공격이 시작되었습니다.
기아는 이의리로 투수 교체를 하여 2사까지 무난하게 잡아냈지만 안타와 볼넷을 내주며 위기가 찾아왔습니다.
게다가 알포드에게 3루 도루를 허용하면서 흔들리기 시작했고 결국 2루타를 맞아 3점을 추가로 내주면서 6대2로 스코어가 벌어지게 됩니다.
결국 기아는 8회와 9회에 점수를 내지 못해 6대2로 패하며 KT가 준플레이 오프에 진출하게 됩니다.